NC, 모창민과 3년 최대 20억원 FA 계약…오프시즌 1호

NC, 모창민과 3년 최대 20억원 FA 계약…오프시즌 1호

NC 다이노스가 FA 시장의 문을 열었습니다. 모창민과 28일 계약했습니다.

모창민은 2019시즌부터 3년간 17억원(계약금 8억원, 연봉 3억원)을 보장 받는다. 옵션 달성 시 연 1억원씩 최대 20억원을 받게 됩니다.

NC 김종문 단장은 “모창민은 한 방을 갖춘 강타자이자 여러 포지션이 가능한 선수”라며 “모범적인 선수생활을 대표하는 좋은 사람으로 동료·선후배를 이끌며 팀을 뭉치게 하는 일도 더 기대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모창민은 “NC에서 야구를 계속 할 수 있게 해주신 모든 구단 관계자분들께 감사 드린다. 선배답게 감독님께서 강조하신 팀 분위기를 잘 만들어 다시 반등할 수 있도록 내 임무에 큰 책임감을 느낀다. 한결같이 응원해 주신 팬들께도 감사 드린다. 멋진 새 야구장에서 NC를 응원해주시는 팬들과 함께 정상에 오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