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SG, 나폴리와 1-1 무승부…혼돈의 C조

PSG, 나폴리와 1-1 무승부…혼돈의 C조

파리 생제르맹과 나폴리가 무승부를 거뒀다.

파리 생제르맹은(PSG) 7일 오전 5시(한국 시간)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C조 4차전에서 나폴리와 1-1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나폴리는 승점 6점으로 1위로 올라섰고, PSG는 승점 5점으로 3위를 유지했습니다.

홈팀 나폴리는 4-3-3 포메이션을 선택했습니다. 인시녜, 메르텐스, 카예혼이 전방에 섰고 루이스, 함식, 앨런이 중원을 구성했습니다. 포백은 루이, 쿨리발리, 알비올, 막시모비치가 자리했고 골문은 오스피나가 지켰습니다.

원정팀 PSG는 4-4-2 포메이션을 가동했습니다. 음바페와 네이마르가 투톱을 구성했고 2선에는 디 마리아, 베라티, 드락슬러, 무니에르가 자리했습니다. 포백은 베르나트, 마르퀴뇨스, 실바, 케흘러가 구성했고 골문은 부폰이 지켰습니다.

경기는 팽팽했습니다. 두 팀 모두 공격적으로 경기를 운영하며 공격 전개가 빨랐습니다. 하지만 득점이 쉽게 나오지 않았습니다. 그렇게 기다렸던 득점은 전반 추가시간에 터졌습니다. 음바페의 패스를 베르나트가 해결하며 경기 균형을 깨트렸습니다.

리드는 후반에 다시 원점으로 돌아왔습니다. 후반 17분 인시녜가 페널티킥을 해결하며 동점골을 터뜨렸습니다. 남은 시간 양 팀은 교체카드를 꺼내며 추가골을 노렸으나 경기는 그대로 끝났다.

 이탈리아 나폴리에서 열린 파리생제르망(PSG, 프랑스)과 나폴리(이탈리아)의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C조 4차전에서 파리생제르망의 네이마르가 후반전 추가 시간 1분 심판에게 옐로카드를 받은 뒤 항의하고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